대구한국일보 : 아름다운 사람들의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
"달리며 지구를 살려요"... 대구시 '쓰담달리기' SNS 이벤트
전준호기자  jhjun@hankookil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쓰담달리기 홍보이미지. 대구시 제공

 

"달리며 지구를 살리는 '쓰담달리기'에 참여하세요."

대구시는 기후위기에 대한 인식변화와 저탄소생활을 통해 건강과 환경을 동시에 지킬 수 있는 '쓰담달리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벤트를 다음달까지 펼친다고 8일 밝혔다. '걷거나 뛰면서 쓰레기를 담는다'는 뜻의 쓰담달리기는 2016년 스웨덴에서 시작된 플로깅(Plogging 이삭줍기)의 대체어다.

행사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들은 직접 활동하는 모습을 SNS에 해시태크를 넣어 '#기후위기' "#대구기후행동'으로 게시하고 '대구환경이야기' 블로그(blog.naver.com/ecocitydaegu)에 게시한 SNS 주소를 남기면 된다.

참가자들에게는 대구염색산단 등에서 나오는 원단을 기부받아 만든 '새활용'(Up-cycling) 제품이 증정된다.

활동 중에는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고 수거된 쓰레기는 분리배출해야 한다. 또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 사회적 거리두기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켜야 한다.

성주현 대구시 기후대기과장은 "쓰담달리기 활동은 쓰레기봉투와 장갑, 집게만 있으면 누구든지 실천할 수 있다"며 "한 사람의 작은 변화가 모여 환경을 살릴 수 있다"고 말했다.

전준호 기자 jhjun@hankookilbo.com

전준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경주서 열린 전국고교축구대회, 방역과 지역경제 두 마리 토끼 잡았다
2
동충하초 이어 산양삼까지... '사람 잡는' 건강기능식품 설명회
3
호흡곤란으로 숨진 6개월 영아 몸에 '멍자국'…경찰 수사
4
영천호국원, 추석 참배는 비대면으로
5
구미시, 최고 장인(匠人)을 찾습니다
6
바람 잘 날 없는 안동농협...사상 첫 경매무산에 법적다툼 후유증까지
7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항공인력은 영주서 양성'" 세미나 열려
8
왼쪽 무릎 인대 파열인데 오른쪽 시술을?… '황당 의료사고'
9
멈췄던 심장 뛰게 만든 '영웅'… 11년간 7명 살렸다
10
경북도, 코로나 진료 애쓴 의료기관에 '스마트가든' 선사
신문사소개 | 구독안내 | 광고안내 | 독자정보서비스 | 기사구매문의 | 사업제휴안내 |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 이용약관 | 정정보도신청 | 채용안내 | 고충처리
대구시 북구 중앙대로106길 2, 3F, 4F | ☎ : 053-755-588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대구,아001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원
등록일자: 2015년 4월 16일 | 발행인: 유명상 | 편집인: 김광원
인터넷 대구한국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Copyright © 2012 대구한국일보 : 아름다운 사람들의 아름다운 이야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kookdk@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