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국일보 : 아름다운 사람들의 아름다운 이야기
문화·예술
유월의 향기
설준원 시민기자  a@a.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유월을 기다린다는 것은

좋은 일이 일어 날 것 같아

빨간 장미 가슴에 품고

가슴 속 물 흐르게 해

내일 보이게 하며 왠지 설렌다

구김살 없는 햇살에

매운 향기 뿜어내어

기다림에 익숙하게 만들고

물오른 나무기둥에

당신의 샘가에서 눈을 씻고 싶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 | 구독안내 | 광고안내 | 독자정보서비스 | 기사구매문의 | 사업제휴안내 |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 이용약관 | 정정보도신청 | 채용안내 | 고충처리
대구시 북구 중앙대로106길 2, 3F, 4F | ☎ : 053-755-588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대구,아001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원
등록일자: 2015년 4월 16일 | 발행인: 유명상 | 편집인: 김광원
인터넷 대구한국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Copyright © 2012 대구한국일보 : 아름다운 사람들의 아름다운 이야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kookdk@hankookilbo.com